[2014.7.11 헤럴드경제] 누에보 탱고 앙상블, 앨범 ‘d’impulso’ 국내 발매

  • 날짜
    2014-07-15 18:14:47
  • 조회수
    2243
  • 추천수
    0
출저 : http://news.heraldcorp.com/view.php?ud=20140711000801&md=20140714003723_BK
[헤럴드경제=정진영 기자] 이탈리아탱고밴드누에보 탱고 앙상블(Nuevo Tango Ensamble)이 세 번째 앨범 ‘d’impulso’를 국내에 발매한다.
지난 1999년 결성된 누에보 탱고 앙상블은 피아니스트 파스콸레 스테파노(Pasquale Stafano)와 반도네오니스트 지아니 아이오리오(Gianni Iorio), 베이시스트 피에루이지 발두치(Pierluigi Balducci)로 구성돼 있다. 이들은 누에보탱고의 대표 뮤지션 아스토르 피아졸라(Astor Piazzolla)의 음악을 재현하는 데 그치지 않고 현란하고 즉흥적인 재즈 리듬의 요소를 가미한 음악을 선보여 호평을 받았다. http://res.heraldm.com/content/image/2014/07/11/20140711001011_0.jpg
누에보 탱고 앙상블은 자신들의 스타일로 누에보탱고를 재해석한 자작곡으로 독일 뒤셀도르프 재즈 랠리(2006), 루마니아 부카레스트 재즈 페스티벌(2009), 모나코 셀라 재즈 페스티벌(2013) 등 수많은 국제 페스티벌에 초청 받았다. 누에보 탱고 앙상블은 지난 2013년 내한해 자라섬 재즈 페스티벌의 메인 무대에 오르기도 했다.
이번 앨범에는 ‘d’impulso’ ‘candombe tres’ ‘milonga bajo la luna’ ‘angelica’ ‘el compadrito’ ‘il fiume in piena’ ‘le lantern di’ ‘phuket’ ‘giorni di marzo’ ‘el choclo’ 등 9곡이 담겨 있다. 전작과는 달리 피아졸라의 곡을 한 곡도 싣지 않은 것이 특징이다. 세계적인 색소포니스트 하비에르 지로토(Javier Girotto)가 연주로 참여해 앨범에 힘을 보탰다.

STOMP NEWSLETTER

스톰프뮤직의 아티스트 소식과 특별한 혜택이 있는
공연과 소식을 먼저 받아보실수 있습니다.

이름*
연락처*
이메일*
CLOSE